전자책

  • 인기도서
  • 신작도서
  • 추천도서

> 전자책 > 어린이/청소년 > 어린이 > 그림책/동화책

[책꿈 4학년]잔소리 없는 날

안네마리 노르덴 저원유미 그림배정희 역 l 보물창고

[책꿈 4학년]잔소리 없는 날
  • 출간일

    2017.10.05
  • 파일포맷

    ePub
  • 용량

    40 M
  • 지원기기

    PC, Android, iOS
  • 대출현황

    보유3, 대출0, 예약중0

추천자료

엄마 아빠의 간섭이 너무 심하다고 생각한 푸셀은 ‘단 하루라도 잔소리 없이 지내고 싶다’고 말합다. 덕분에 만 하루 동안의 ‘잔소리 없는 날’이라는 특별한 자유를 허락받은 푸셀은 그동안 하지 못 했던 일들을 신나게 펼칩니다. 멋대로 수업을 빼먹고 집으로 돌아 온 푸셀에게 엄마는 약속대로 잔소리 한 마디 하지 않습니다. 푸셀은 속으로 환호성을 지르며 더 큰 모험을 계획합니다. 단짝 올레의 말에 따라 오디오 구입을 시도하기도 하고 갑자기 파티를 열기도 합니다. 그러나 즐겁기만 할 것 같던 ‘보통 때는 상상도 못할 일’들은 자꾸만 예상치 못한 난관에 부딪치게 됩니다.
안네마리 노르덴은 가족의 이야기를 통해 어린이들을 성장시키는 작가이다. 그녀는 어른들에게는 중요치 않아 보이지만, 어린이들에게는 가장 가깝게 다가오는 이야기들을 잘 담아내는 작가로 불린다. 이런 그녀의 배경은 그녀가 자신의 두 아이들을 위해 처음 동화를 쓰기 시작했다는 데에서 출발한다. 그녀는 아이는 가족 안에서 항상 존재한다는 테마를 갖고 이야기를 상상하고 있다.

그녀는 가족 안에서 어린이들이 겪는 갈등에 주목한다. 처음의 사회인 가정에서 아이들은 부모와의 갈등, 형제와의 갈등 과정을 통해 사회화 되게 된다. 『잔소리 없는 날』을 통해서는 엄마아빠의 간섭에서 벗어나고자 하는 어린이 푸셀의 반항이 유쾌하게 그려지는데, 하루 동안 자신의 마음대로 살아보는 계획을 실행하지만 잘 되지 않는 푸셀과 뒤에서 몰래 그를 지켜주는 부모를 보여주고 있다. 부모와의 갈등 극복과정을 통해 아이는 스스로 책임감있는 아이로 성장하며 부모의 잔소리를 사랑으로 이해하게 된다. 『아주 특별한 날』을 통해서는 싱글키드인 필립이 미리암이라는 아이의 오빠 노릇을 하게 되면서 겪는 심리적 갈등과 변화를 그리고 있다. 이처럼, 가족이라는 사회안에서의 관계의 문제를 극복해나가면서 자라는 주인공들의 모습은 독자인 아이들에게도 가족을 이해하고 성장하는 기회로 작용하며 어른들에게도 옛 시간을 돌이켜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일요일 저녁
월요일 오전
월요일 오후
월요일 저녁

작품 해설
잔소리 설문

별점5개     별점4개     별점3개     별점2개     별점1개


(한글 40자 이내)

평점 한줄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우리집에도 잔소리없는 날이 있었으면 좋겠다. 205308 2021-04-27 0
나도 잔소리 없는 날을 한번 해보고 싶다. 203234 2021-04-21 0
잔소리가 없으면 만날 놀고만 있을 것 같아요. 203335 2021-04-21 0
부모님 잔소리가 없으면 안될거 같아 203302 2021-04-21 0
나도 매일 놀고 숙제없는 날을 갖고싶어 201133 2021-04-05 0
1 2 3
  • 잔소리 없는 날

    평점    |  204207 |  2020-05-06 |  추천 0

    4학년 2반 7번 박건탁

    제목 : 잔소리 없는 날

    저자 : 안네마리 노르덴
    출판사 : 보물창고

    제가 왜 이책을 선택했냐면 책 앞표지 제목이 잔소리 없는 날 이란게 신기하고 호기심이
    생겨서 이다.
    이책 주은공은 푸셀인데, 푸셀은 맨날 엄마와 아빠께 잔소리를 들어서 화가나서 나에게도
    잔소리 없는 날이 있으면 좋겠어요! 라고 해서 아빠가 딱 하루 허락하셨다. 푸셀은 신이났다.
    다음날 푸셀은 학교에 가서 친구 올레에게 나 오늘 잔소리 없는 날이다. 하고 자랑하고 1교시만 하고
    학교를 마음대로 나와서 오디오 가게로 갔다. 가게에서 푸셀은 마음에 드는 오디오를 골랐지만 가게
    주인은 넌 어리다고 못 산다고 하였다 그래서 그냥 집으로 왔다.
    집에 온 푸셀은 숙제는 안하고 라디오를 켜서 노래를 들으며 춤을 추다가 오늘 파티를 해야겠다고
    생각 했고, 엄마에게 케잌이랑 빵을 준비해달라고 하고 밖에 나가서 친구들에게 파티 초대를 했다.
    그런데 친구들은 푸셀보고 너 입냄새나! 그리고 눈에 눈꼽꼈어! 어우 더러워! 하고 친구들이 가버렸다.
    그러고 보니 오늘 엄마의 잔소리가 없으니 세수도 안하고 양치도 안했던 것이다.
    다음으로 아는 아저씨께 가서 파티에 초대를 했다.
    아저씨와 집에가서 신나게 파티를 즐기고 친구올레랑 같이 텐트를 치고 잠을 잤다.
    자다가 보니까 아빠가 옆에 있어서 깜짝놀랐다. 푸셀이 아빠에게 왜 여기에 있냐고 물으니,
    여기 주위가 공동묘지여서 너 무서울까봐 왔어. 라고 하셨다.
    그말에 푸셀은 안심하고 푹 잠이 들었다.
    푸셀은 잔소리 없는 날이 끝난 다음날
    다시는 잔소리 없는 날을 안하기로 부모님과 얘기 하였다.
    이 책을 읽으며 인상깊었던 장면이 있는데, 푸셀이 텐트에서 잘때 아빠가 와 있어서 나도 깜짝 놀랐다.
    왜냐하면 푸셀을 걱정하는 아빠의 마음이 느껴져서 이다.
    잔소리 없는 날이 있으면 좋을 것 같지만 알고보니 생각보다 좋지도 않고 더 위험했던 것이다.
    이책을 읽으며 친구들도 나처럼 깨달았으면 좋겠다.

    * 친구들에게 추천하는 이유
    친구들도 나처럼 잔소리 없는 날이 있다면 좋겠다고 생각하겠지만 알고 보면 잔소리없는 날이
    생각보다 좋지도 않고 더 위험하다는 걸 이책을 읽고 알았으면 좋겠다.


1 2